미국 느낌은 이런거지, Apple 명동 방문 리뷰 > Reviews

본문 바로가기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Reviews

2084402349_1641303597.8621.png
 

2084402349_1641303597.8621.png
 

미국 느낌은 이런거지, Apple 명동 방문 리뷰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2-04-19 22:36 조회 267회 댓글 0건

본문

안녕하세요, Racer2123 입니다. 오늘의 리뷰는 국내에 새로 생긴 Apple Store 이자 국내 3호점, 그리고 아시아 최초로 Pickup 존이 생긴 Apple Store, Apple 명동입니다.

 

photo_2022-04-21_00-10-11.jpg

먼저 건물 외부입니다. 건물 외부에서부터 미국 느낌이 물씬 풍기는, 아니 미국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비주얼을 자랑했습니다. 외부 뿐만 아니라, 인테리어 자체에 크게 신경을 쓴 듯한 느낌을 강하게 받았습니다.

 

국내 최초의 Apple Store인 ‘가로수길’부터, IFC몰 내의 ‘여의도’, 신규 오픈 한 ‘명동’까지. 국내 모든 Apple Store는 전부 다 가봤지만, Apple Store라는 건물 하나에 위압감을 받은 건 처음인 것 같았습니다.

 

 

photo_2022-04-18_16-17-59.jpg

photo_2022-04-18_16-18-03.jpg

제가 방문한 날은 오픈 다음날인 4월 10일이었습니다. 오픈 둘째 날임에도 불구하고, 주말이라 그런지 사람들이 충분히 많은 모습이었습니다.

 

photo_2022-04-18_16-18-06.jpg

내부도 정말 쾌적해서 눈을 뗄 수 없었는데요, 내부에서 확실한 건 가로수길이나 여의도에 비해서는 규모가 확연하게 차이가 나는 사이즈였다는 점입니다.

 

 

photo_2022-04-18_16-17-45.jpg

저는 이날 iPod touch 7세대를 방문 픽업하기 위해 방문했기 때문에, Pickup 존으로 먼저 갔습니다.

 

Pickup 존은 이번 명동이 아시아 최초의 Pickup 존이라고 하는데요, 깔끔하게 디자인 된 인테리어가 꽤나 예뻤습니다.

 

photo_2022-04-18_16-17-50.jpg photo_2022-04-18_16-18-11.jpg photo_2022-04-18_16-18-14.jpg photo_2022-04-21_00-05-20.jpg

전체적인 매장 내부의 구성 자체는 기존에 국내에 있던 다른 Apple Store랑 큰 차이는 없었으나, 매장 자체의 크기 때문에 그런지 색다르게 다가왔습니다.

 

photo_2022-04-18_16-18-07.jpg

 

photo_2022-04-18_16-18-08.jpg

그리고 TMI이지만, Apple 명동은 2층 구조로 되어있는데, 2층으로 올라가는 저 계단 벽의 곡률이 아이폰 13 시리즈의 곡률과 100% 일치한다고 합니다.

 

photo_2022-04-18_16-17-46.jpg

제가 여느 Apple Store를 가든 빼먹지 않고 하는 것이 있는데, 바로 iPhone 3GS 전시입니다.

 

이 iPhone 3GS는 작년에 처음 개봉한 기기로, 이미 여의도 및 가로수길에도 전시한 적이 있습니다.

 

이번에는 사람이 더 많아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, Genius 4분과 일반 고객분들 12명이 이 기기를 만져보시고 가셨습니다.

 

 

photo_2022-04-18_16-17-47.jpg

photo_2022-04-18_16-17-48.jpg

소프트웨어 적인 문제인지는 모르겠지만, iPhone SE에서 panic-full이 계속해서 뜨는 오류가 있어, Genius Bar에서 초기화 한번만 부탁드린 다음 ipsw로 초기화를 한 번 진행했습니다.

 

그런데 ipsw로 초기화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, 계속해서 panic-full은 사라지지 않았습니다...

 

이 다음으로 2층을 둘러보았습니다.

 


photo_2022-04-18_16-17-49.jpg

2층은 전체적으로 대략 이렇게 구성되어 있습니다. 정말 미국 느낌이 물씬 나는 모습입니다.

 

넓지막한 2층에는 Today at Apple 진행이 가능한 장소가 마련되어 있었으며, 자유롭게 착석이 가능합니다.

또 다른 TMI지만, 이곳 Apple 명동 또한 다른 Apple Store와 마찬가지로 의자 등의 가죽들이 모두 에르메스 가죽이라고 합니다.

 

photo_2022-04-18_16-17-49 (2).jpg

전면에 설치되어 있는 스크린은 보기보다 꽤 커서 눈에 잘 들어왔습니다.

 

국내 최대 규모의 Apple Store답게, 이런 미국스러운 느낌은 애초에 상상은 어느정도 했었는데, 이 정도로 미국스러울지는 상상조차 하지 못했습니다.

photo_2022-04-18_16-17-51.jpg

 

photo_2022-04-18_16-17-53.jpg

그리고 매장 뒷편에는 Apple Store라고 당당히 티를 내듯, 커다란 Apple 로고가 존재하고 있었습니다.

 

그리고, 이 Apple 로고를 밝기를 낮추고 정면에서 찍으면...

 


photo_2022-04-18_16-17-51 (2).jpg

이런 식으로 로즈골드 컬러의 Apple 로고가 되어 찍히게 됩니다.

 

사진이 워낙 괜찮게 나와서, 배경화면으로 써도 될 정도네요.

 

photo_2022-04-18_16-17-58.jpg

밤에 본 Apple 명동의 외관 모습은 이렇습니다.

 

확실히 내/외관 인테리어나 전체적인 매장의 분위기 때문인지, 밤에 보니까 더 멋있어 보이긴 하더라구요.

 

낮에 받았던 미국적인 느낌에 이어 이번에는 마치 뉴욕 한복판에 서 있는 느낌을 받았습니다.

 

 

많은 사람들의 관심 속에 개장한 우리나라의 세 번째 Apple Store인 Apple 명동.

그 전염병이 또 다시 기승을 부리기 시작하고 있는 때인 만큼, 방문하실 때 각별히 위생에 주의하여 방문해 보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.

 

저희가 준비한 Apple 명동 매장 단독 리뷰는 여기까지입니다.

다음에는 국내 다른 매장들과 비교 리뷰를 해 볼 예정이니,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!

추천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Copyright Material IT. All rights reserved.
Material IT의 모든 게시글은 저작권법을 통해 보호받고 있으며, 무단 전재 및 재배포(Repost)를 금합니다.

SQUARE / 대표자 : 김지수 / 사업자등록번호 : 228-04-63824 / 대전광역시 유성구 유성대로642번길 45, 1층 101-이14호 (구암동)